즐겨찾기 추가 2024.04.22(월) 20:28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IT/과학 벤처/스타트업 농수산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산업 포토뉴스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IT/과학
벤처/스타트업
농수산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산업
포토뉴스
English 日文 中文

[국제] 美 의원, 가자지구에 일본 히로시마처럼 원자폭탄 투하해야...[Lin jing zi 특파원]


-가자지구 인도적 지원 말아야
-나가사키, 히로시마처럼 원자폭탄 투하해야
-미국의 전쟁 방식 전환하나

2024-04-01(월) 11:11
사진=가자지구에 일본에 그랬던 것처럼 핵 폭탄을 투하해야 한다는 발언이 논란을 일으키고 있다. 미 공화당 하원의원 팀 월버그. 의원실 캡쳐
[국제] 美 의원, 가자지구에 일본 히로시마처럼 원자폭탄 투하해야...

[신동아방송=Lin jing zi 특파원 기자] “인도적 지원에 한 푼도 쓰지 말아야 한다. 나가사키와 히로시마처럼 되어야 한다. 빨리 끝내야 한다.”


미국 공화당의 팀 월버그 하원의원 발언이다.


31일 CNN은, 미시간 주 하원의원 팀 월버그가 지난달 25일 지역구 행사에서 가자지구의 인도적 지원에 왜 미국 달러를 사용하는지에 대한 질의에, “(가자지구) 인도적 지원에 한 푼도 써서는 안 된다. 나가사키나 히로시마와 같아야 한다. 빨리 끝내야 한다”고 답했다고 보도했다.


월버그의 이번 발언이 동영상으로 공유되면서 핵폭탄 투하를 촉구하는 뉘앙스로 읽히며 논란이 확산되자, 그는 이날 엑스(X)를 통해 핵폭탄 투하를 의도한 것은 아니라고 해명하면서,

“짧은 영상에서 저는 이스라엘과 우크라이나가 미군을 위험에 빠뜨리지 않고 가능한 한 빨리 전쟁에서 승리 필요성을 전달”하기 위한 것이라며,

“전쟁이 빨리 끝날수록 총격전에서 희생되는 무고한 생명이 줄어들 것”이라고 부연했으나,

우크라이나를 언급하면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을 빨리 물리쳐야 한다. 우크라이나에서 80%가 인도주의적 목적으로 사용되는 대신, 우리가 원한다면 80∼100%는 러시아를 전멸시키는 데 사용해야 한다”고 말하는 등,


11월 대선을 앞두고 집권 가능성이 높은 공화당의 전쟁에 대한 접근 방식 단면을 보여준 것으로 평가되면서, 선거 전략과 맞물려 논란은 쉽게 가시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히로시마, 나가사키 원폭으로 검색하면 나오는 네이버 이미지. 일제는 태평양 전쟁에서 미군을 질리도록 괴롭히면서 스스로 원자폭탄을 불러 들였다는 평가다.


히로시마와 나가사키는 제2차 세계대전 당시 미국이 태평양 전쟁에서 과달카날 전투 등 일제의 옥쇄작전이라는 극렬한 저항에 진저리를 치면서,

일본 본토 점령 작전에 미군 손실을 최대한 줄이고자 맨해튼 작전으로 완성한 원자폭탄을 일본에 투하한 것으로, 이를 계기로 일본은 항복을 선언하면서 전쟁이 끝나게 된다.
Lin jing zi 특파원 sms-pd@hanmail.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
사명:(주)신동아방송 울산방송/ 등록번호:서울 아02766 / 최초등록일:2013 년 5월 26일 / 제호:신동아방송·SDATV / 발행인·편집인:이신동
본사: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2길 70 (양재동) / 홈페이지:www.sdatv-us.co.kr
전화:(02)846-9300 / 팩스:(0505)300-8014 / 이메일:sdatv@sdatv.co.kr /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책임자:이신동
(주)신동아방송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