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0.04.06(월) 17:08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북한 IT/과학 농수산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포토뉴스
성형외과
피부과
치과
안과
의료기기
제약
화장품
병원/의료
건강식품
대체의학
바이오테크
English 日文 中文

헌혈운동 [병원 동정]

2020-03-23(월) 13:52
헌혈 운동
물리치료사협회에서 헌혈운동을 하고있다

헌혈운동 [병원 동정]

[신동아방송=조도환 기자] 헌혈에 대한 개념은 전쟁을 통해 정립되었다고 할 수 있다.
그 시작은 제2차대전 당시 의료기술의 발달로 수혈의 중요성을 알게 되면서부터 라고 한다. 그 후 헌혈은 적십자가 주도하는 연맹에서 하게 되며, 한국은 적십자혈액원이 중심이 되어 헌혈활동을 하고 있으며, 혈액관리법으로 헌혈자의 건강을 위하여 1회 헌혈량을 400cc로 제한하고 있다.

코로나19 여파가 수혈 등 혈액이 필요한 환자들에게까지 불똥이 튀는 모양새다.
신종 폐렴으로 교회, 콜센터 등 단체 시설에서 확진자가 속출하고 외국에서 돌아오는 확진자들도 늘기 시작하자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이 확산되면서 혈액 수급에 차질을 빚는다는 뉴스와 군 장병들의 도움으로 버티고 있다는 뉴스는 지금의 혈액 수급 상황이 얼마나 어려운지를 단적으로 보여주는 뉴스라 할 것이다.

지금도 각 커뮤니티에는 ‘혈소판 지정헌혈, 긴급 Rh+AB형 *혈소판*급구, AB형(혈소판지정헌혈)’ 등 헌혈을 바라는 사람들의 간절한 호소가 하루가 멀다 하면서 올라오는 등 신종 코로나로 인한 혈액 수급 상황이 얼마나 어려운지를 보여주고 있다.

한사람, 한사람의 헌혈도 고마운 이 시기에 단체 헌혈에 나선 이들이 있다는 소식이다.

그 단체는 대한물리치료사협회(회장 이근희)로 지난 주말 수혈이 필요한 모든 이들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고자 한다며, ‘릴레이 헌혈’이란 구호의 헌혈운동으로 당 서울시협회(회장 하민호) 사무실에서 신종 코로나로 인한 감염 예방과 방역에 만전을 기하면서 적십자 이동채혈반의 도움으로 수십명의 회원이 동참한 가운데 일반인도 참가하는 등 헌혈을 성공적으로 마쳤으며, 향후 꾸준한 운동을 전개하겠다고 하종만 공보이사가 밝혔다.

물리치료사협회는 ‘힘내라, 대구 경북’ 운동을 벌이면서 마스크, 손 소독제를 대구, 경북으로 보내면서 후방 지원의 일환으로 의료서비스가 필요한 사람들에 대한 방역, 감염 예방 등 교육을 하기로 한 의료기사 단체다.
의료기사 단체 중 단체로 헌혈을 한 곳은 대한물리치료사협회가 처음이라고 한다.

헌혈은 개인으로 할 수 있으나 단체 헌혈을 하고자 할 때는 적십자혈액원에 연락하면 이동 채혈반을 보내 준다고 한다.

조도환 의학전문기자 smspd1@naver.com
        조도환 의학전문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
주)신동아방송 등록번호 : 서울 아02766 최초등록일:2013년5월26일 제호:신동아방송SDATV 발행인/편집인/대표이사:이신동
전화 02)571-9301 팩스0505)300-8014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효석
본사:서울시 서초구 양재동 280-9 봉산빌딩 5층 501호 송출사무소: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2길70(양재동) 이메일:sdatb@naver.com
< 주)신동아방송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